On-Air
요금수납원 노조 강력 반발
2019-09-11 33
[선명한 화질 : 상단 클릭 > 품질 720p 선택]

 

요금수납원의 직접고용을 요구하는

노동계의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습니다.


민주노총전북본부는 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법원이 요금수납원의 직접고용을

인정했음에도, 이강래 도로공사 사장은

노동자를 외면하고, 총선 준비에 몰두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한편 도로공사는 대법 판결을 받은 300여 명만 수납 외 업무를 조건으로 직접고용하겠다고 밝혀, 1500명의 직접고용을 요구하는 노동계와갈등이 격화되고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