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조선 지방관 살림집 '김제 내아' 보물 지정 예고
2022-09-28 92
유룡기자
  yuryong@jmbc.co.kr
[선명한 화질 : 상단 클릭 > 품질 720p 선택]

조선시대 지방관의 살림집인 '김제 내아'가 '보물'로 지정될 전망입니다. 


김제시는 지방관의 주거공간으로서 원형을 보존하고 있는 김제 내아가 최근 문화재청으로부터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돼 조선시대 내아 건물의 표준으로서 공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일제강점기에 대부분의 내아가 철거됐지만 1740년대 건물로 추정되는 김제 내아는 읍사무소 부속건물과 가정집 등으로 활용되며 그 원형을 유자해왔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