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방통위, 연합뉴스TV·YTN 최대주주 변경 '보류'
2023-11-29 3809
이정용기자
  jylee@jmbc.co.kr

[전주MBC 자료사진]

방송통신위원회가 오늘(29일) 보도전문채널 연합뉴스TV와 YTN의 최대주주 변경 신청을 보류했습니다. 


방통위는 이날 두 보도채널의 최대주주 변경을 포함한 7개 안건을 의결했습니다. 


우선 방통위는 연합뉴스TV 안건에 대해 을지학원의 최대주주 변경 신청에 대해서는 처분의 사전통지 등 필요한 절차를 거친 후 승인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민규 중앙대 교수를 포함해 8명으로 구성된 심사위는 을지학원이 연합뉴스와 연합뉴스TV 간 이해충돌 등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고 보도채널로서 공적 책임을 안정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제공하기 어렵다는 다수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유상증자 등 실현 가능성이 높지 않고 채널명 변경에 따른 구체적 검토가 미흡하며 방송사업 수익이 을지학원 수익으로 전용될 우려가 있다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연합뉴스TV건과는 달리 심사위원회는 유진이엔티의 YTN 인수 건에 대해서는 승인해야 한다는 의견을 냈습니다. 


하지만 방통위는 YTN 건에 대해서도 심사과정에서 지적된 유진 측의 미흡한 사항에 대한 구체적 계획을 더 확인한 후 승인 여부를 결정하자며 보류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