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도공은 정규직 전환 모범 사례" 발언에 노동계 규탄
2020-04-02 930
[선명한 화질 : 상단 클릭 > 품질 720p 선택]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오늘 성명을 내고

남원 임실 순창 지역구에 출마한 이강래 후보가

지난달 31일 전주CBS 토론회에서

한국도로공사의 정규직 전환이

모범 사례였다고 발언했지만 톨게이트

수납원들은 자회사 꼼수와 해고 위협에

시달려야 했다며 규탄했습니다.


또 자회사에 취업한 노동자들은 영원한

비정규직으로 남게 됐다며 이강래 후보와

정부에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