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감사원, '경로당 안마기기 입찰 특혜' 감사 나서
2021-11-25 151
허현호기자
  heohyeonho@gmail.com
[선명한 화질 : 상단 클릭 > 품질 720p 선택]

전주 MBC가 보도한 전라북도의 '생생농업인 

핼스케어' 사업의 마사지기기 입찰 의혹에 대해 감사원이 직접 감사에 나서 결과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자체 감사 계획을 밝혀 온 전라북도는  

최근 감사원 특별조사국에서 관련 자료 제출을 요구함에 따라 조사를 감사원에 이관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지난해부터 150억 원 규모의 예산으로

진행된 해당 사업은 공개 입찰 과정에서

특정업체의 발마사지기 특허 사양이

과업지시서에 포함돼, 해당 제품이 사실상

입찰을 독식했다는 사실이 드러난 바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