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전북 7개 지자체 '상수도관 예산' 낭비 적발.. "업체 수사의뢰"
2024-02-28 1464
조수영기자
  jaws0@naver.com
[선명한 화질 : 상단 클릭 > 품질 720p 선택]


전북 상당수 지자체들에게서 상수도관 예산 낭비 사례가 적발됐습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오늘(28일) 전북지역 7개 시군이 상수도관 녹물을 방지하는 '부식억제장비'를 설치하는 과정에서 관련 법을 어겨 인증 받지 않은 장비를 사용해 7억 8천만 원이 넘는 예산을 낭비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도내에선 김제시가 부식 방지에 효과성이 없는 미인증 장비를 가장 많이 설치해 2억 8천여만 원을 낭비한 것으로 나타났고, 익산시와 군산시 순으로 예산낭비액수가 많았습니다.


권익위는 지자체들과의 결탁과 대가성 등을 규명하기 위해 해당 장비를 납품한 업체를 수사의뢰했습니다.

목록